북구, 성혜마을 맞춤형 이동노인복지관 운영

북구노인복지관, 성혜마을 운영위원회와 업무협약

이은미 기자 | 기사입력 2021/06/18 [19:46]

북구, 성혜마을 맞춤형 이동노인복지관 운영

북구노인복지관, 성혜마을 운영위원회와 업무협약

이은미 기자 | 입력 : 2021/06/18 [19:46]


[경기인터넷신문=이은미 기자] 울산 북구가 농소3동 성혜마을에서 맞춤형 이동노인복지관을 운영한다.

북구는 18일 마을 내 성혜교회에서 북구노인복지관, 성혜마을 운영위원회와 이동노인복지관 운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북구와 북구노인복지관은 맞춤형 이동노인복지관 사업 운영과 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성혜마을 운영위원회는 프로그램 진행 장소 제공, 기자재 공동 활용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북구노인복지관은 맞춤형 이동노인복지관 운영에 앞서 마을 주민 인터뷰를 통해 지역의 특성을 파악하고, 전문가의 자문을 받아 어르신들께 필요한 복지서비스를 발굴했다.

북구 관계자는 "복지사각지대 우려가 있는 마을을 대상으로 이동노인복지관을 운영해 어르신들이 필요로 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만족도 또한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북구노인복지관이 운영하는 성혜마을 맞춤형 이동노인복지관은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성혜마을 어르신의 자기개발과 활기찬 노후생활을 지원하게 된다. 놀이치료를 통한 치매예방, 티테라피 강좌를 통한 정서지원, 음악치료, 찾아가는 공연서비스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북구노인복지관은 이동노인복지관 운영과 함께 맞춤형 일상생활 지원사업도 펼친다. 밑반찬, 무료세탁, 생활용품, 방역용품 등을 지원해 결식을 예방하고 일상생활 환경개선도 도모하게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