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건설현장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보건협의체 업무협약 체결

김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1/06/18 [17:15]

양주시, 건설현장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보건협의체 업무협약 체결

김성현 기자 | 입력 : 2021/06/18 [17:15]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식


[경기인터넷신문=김성현 기자] 양주시는 18일 고용노동부 의정부지청 대회의실에서 고용노동부 의정부지청, 양주지역 건설현장 소장협의체와 함께 건설현장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보건협의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정부 핵심 국정과제인 '2022년까지 산업재해 사고사망자 절반 감축’의 원활한 목표 달성을 위해 중앙부처, 지자체, 민간 건설업자 간 협업을 통한 건설공사장 산업재해 예방체계 구축을 목적으로 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조학수 부시장, 공석원 고용노동부 의정부지청장, 송두석 한신공영(주) 소장 등이 참석, 관내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활동을 위해 상호 소통과 협업을 바탕으로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약속했다.

주요 협약 내용으로는 ▲불량 건설현장 패트롤 점검 연계 관리 및 합동점검, ▲건설현장 산업재해 발생현황 및 인·허가 현황자료 공유, ▲민간 건설업자 자율 안전관리 역량 강화 등이다.

특히 소장협의체 소속 현장은 협약에 따른 이행사항에 적극 협조하고 자율관리시스템, 자율안전문화 구현을 통한 지역 내 건설현장의 산업재해예방 활동을 선도하기로 합의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최근 옥정·회천신도시 등 급격한 도시개발로 인해 관내 대형 건설공사 현장이 늘고 있어 보다 체계적인 건설현장 안전관리가 필요한 실정”이라며 “이번 협약당사자그룹이 긴밀한 공조관계 구축을 통해 해당 현장의 산업재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