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청년소통정책‘양평청년사이다’워크숍 개최

일자리 창출 및 창업, 문화·예술·관광, 복지 및 교육, 농업·농촌 및 지역개발 4개 분과 구성

김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9/04/15 [16:51]

양평군, 청년소통정책‘양평청년사이다’워크숍 개최

일자리 창출 및 창업, 문화·예술·관광, 복지 및 교육, 농업·농촌 및 지역개발 4개 분과 구성

김성현 기자 | 입력 : 2019/04/15 [16:51]
    양평청년사이다 워크숍 개최 모습

[경기인터넷신문] 양평군 기획예산담당관 인구정책팀은 지난 13일 물맑은 양평체육관에서 양평군 청년소통정책 ‘양평청년사이다 워크숍’을 개최했다.

‘양평청년사이다’는 톡 쏘는 사이다와 같이 양평청년들의 갈증을 해소하기 위해 양평청년으로 살면서 느끼는 고충과 고민을 청년들이 직접 만나 토론하고 논의해 발굴된 정책을 양평군에서 정책에 반영하는 청년소통정책으로, 양평군정 4대 핵심전략인 사회적 가치를 중심으로 한 공정한 군정운영과 일맥상통한 정책이라 할 수 있다.

‘양평청년사이다’ 접수현황은 20-29세 34명, 30-39세 52명, 40-49세 58명, 50-59세 12명, 60세 이상 3명 총 159명이 접수했으며, 이날 워크숍에는 60여명의 ‘양평청년사이다’ 회원들이 참석했다.

당초 일자리 창출 및 창업, 문화·예술·관광, 복지, 농업·농촌, 교육, 지역개발, 주거, 여가·소통 총 8개 분야에 대한 참가자 관심분야 체크 결과 주거, 여가·소통에는 관심 있는 접수자가 없어 일자리 창출 및 창업, 문화·예술·관광, 복지 및 교육, 농업·농촌 및 지역개발 4개 분과로 ‘양평청년사이다’를 운영키로 합의했다.

이날 워크숍에서는 조규수 기획예산담당관의 양평군 인구현황에 대한 설명이 있었고, 4개 분과의 분과장 및 총무 선출 후 분과별 향후 운영방안에 대한 토론 순으로 워크숍을 진행했다.

‘양평청년사이다’ 향후 일정은 4월부터 7월 분과별 청년문제 논의 및 정책 발굴, 분과장 및 인구정책담당부서와 수시 간담회 실시와 8월~9월에는 발굴된 정책에 대해 실무부서, 인구 정책 위원, 정책 전문가, 의회 의원 등과의 간담회를 통해 2020년 예산에 반영할 계획이며, 9월~10월에는 ‘양평청년사이다’ 성과발표 및 토크콘서트를 진행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정동균 양평군수는 “점점 감소하고 있는 청년인구의 심각성에 양평에 사는 청년들의 고민을 귀담아 듣겠다. ‘양평청년사이다’를 통해 많은 청년정책들이 발굴되었으면 좋겠다.”고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