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컨벤션센터 준공식, 남북정상회담 개최 제안

염태영 시장, “수원컨벤션센터에서 남북정상회담 개최하자”

이병석 | 기사입력 2019/03/30 [14:11]

수원컨벤션센터 준공식, 남북정상회담 개최 제안

염태영 시장, “수원컨벤션센터에서 남북정상회담 개최하자”

이병석 | 입력 : 2019/03/30 [14:11]

 경기인터넷신문염태영 수원시장이 수원컨벤션센터에서 남북정상회담을 개최하자고 제안했다.

 

 

 

염태영 시장은 329일 열린 수원컨벤션센터 준공식에서 수원컨벤션센터 개관을 맞아 아주 특별한 제안을 하겠다면서 정조대왕의 애민정신이 살아 숨 쉬는 수원에서 남북 정상이 만나, 함께 한반도 평화를 염원한다면 세계를 감동하게 할 평화이벤트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수원시는 남북정상회담 준비 과정의 모든 편의를 제공하고, 보안·경호 준비를 철저하게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준공식에서 수원컨벤션센터 비전을 소개한 염태영 시장은 수원컨벤션센터를 한국에 단 하나뿐인 육성급(6 star) 컨벤션센터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대한민국 컨벤션산업의 새로운 표준을 제시하고, 서비스·콘텐츠 등 컨벤션 소프트웨어도 알차게 준비해 세계 정상급 컨벤션센터로 불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염 시장은 수원컨벤션센터가 수원시민의 자랑이자 자긍심이 되고, 수원의 관문이 될 수 있도록, 시민과 함께 새역사를 만들어나가겠다면서 수원컨벤션센터의 주인은 바로 시민이라고 강조했다.

 

준공식은 기념 식수(植樹) 축하 공연, 염태영 시장의 비전 소개, 축하콘서트 등으로 이어졌다. 축하콘서트에는 수원시립합창단과 가수 싸이, 제시, 조성모 등이 출연했다.

 

 

 

수원컨벤션센터는 대지면적 55, 연면적 97602로 지하 2·지상 5층 규모다. 컨벤션홀, 전시홀, 이벤트홀, 회의실(28), 구름정원(옥상) 등을 갖췄다. 컨벤션홀(3040)3000명을 수용할 수 있고, 전시홀(7877)에는 전시 부스 500개를 설치할 수 있다.

 

수원컨벤션센터는 20204월까지 킨텍스가 수탁 운영한다. 킨텍스는 수탁 운영사로 선정된 후 별도 사업단을 구성해 수원컨벤센센터를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전시 유치 활동을 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