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소방서와 이마트 서수원점 화재피해주민 지원 나서

주택화재로 피해입은 주민에 라면, 휴지 등 생필품 지원

이병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2/23 [14:20]

수원소방서와 이마트 서수원점 화재피해주민 지원 나서

주택화재로 피해입은 주민에 라면, 휴지 등 생필품 지원

이병석 기자 | 입력 : 2021/02/23 [14:20]

 

경기인터넷신문수원소방서(서장 김정함)는 이마트 서수원점과 함께 장안구 거주 화재피해 주민 지원에 나섰다고 밝혔다.

 

지난 16일 오전 655분경, 수원 장안구 이목동의 한 자택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화재진압대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에는 창문으로 화염과 검은 연기가 분출

하고 있었으며 이 불로 책상, 집기류 등 가재도구가 소실됐다.

 

이에 수원소방서는 화재피해 주민의 심적 고통을 덜어주고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을 위해 이마트 서수원점과 사전 협약을 맺고 휴지, 물티슈, 라면 등 생필품을 지원했다.

 

앞서 수원소방서는 지난 2018316일 이마트 서수원점과 ONE-STOP 화재피해복구 지원 업무협약을 맺고 구호 물품 지원 등 맞춤형 복지서비스 실현을 다짐한 바 있다.

 

김정함 수원소방서장은 화재 피해 주민의 경우 복구하는 데까지 상당한 시간과 고통이 따르기 때문에 보다 적극적인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우리 수원소방서가 피해 주민 복지 허브가 되기로 했다앞으로도 주거, 의료지원 등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의 공조체계 유지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