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의회, 안성천변 사고 현장 방문

이병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8/08 [15:56]

평택시의회, 안성천변 사고 현장 방문

이병석 기자 | 입력 : 2020/08/08 [15:56]

 

경기인터넷신문평택시의회(의장 홍선의)는 지난 8일 태국인 2명이 전날(7) 안성천변(팽성읍 평궁리 일원)에서 물고기를 잡던 중 급류에 휩쓸려 실종됐다는 사고 소식을 전해 듣고 사고 현장을 방문했다.

 

소방당국이 실종자 구조를 위한 수색 작업 중인 가운데 홍선의 의장과 강정구 부의장을 비롯한 평택시의회 의원들은 평택소방서 관계자로부터 구조 작업 추진 현황 및 계획 등을 청취했다.

 

 

홍선의 의장은 신속한 수색작업으로 한시라도 빨리 실종자들이 구조되기를 바란다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으며, “2차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수색 작업 중인 대원들의 안전에도 유의해 달라고 말했다.

 

  

강정구 부의장은 집중호우로 많은 인명 피해와 재산 피해가 발생하고 있는데, 시에서는 신속한 피해 복구 및 지원을 위해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평택시의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