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관광공사, ‘착한여행 캠페인’ 매진 행렬 속 6곳 2차 판매 결정!

서울랜드, 한국민속촌, 원마운트 등 16곳 11일 오후 매진 기록

이병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5/11 [23:13]

경기관광공사, ‘착한여행 캠페인’ 매진 행렬 속 6곳 2차 판매 결정!

서울랜드, 한국민속촌, 원마운트 등 16곳 11일 오후 매진 기록

이병석 기자 | 입력 : 2020/05/11 [23:13]

 

경기인터넷신문경기도형 문화뉴딜 중 하나로 11() 판매시작 된 착한여행 캠페인이 매진 행렬 속에 인기 관광지 6곳을 추가 판매한다.

 

경기관광공사(이하 공사)11일 오후 관광지 총 16곳이 판매완료(1115시 기준) 됐으며, 소비자들의 추가판매 요청에 따라 오는 13일부터 총 6곳 관광지를 2차 판매하기로 결정했다.

 

11일 오후(15) 기준 매진 된 관광지는 서울랜드, 한국민속촌, 원마운트, 이천스파플러스, 아침고요수목원, 큰삼촌농촌체험, 포천어메이징파크, 허브아일랜드, 사과깡패, 용인짚라인, 가평짚라인, 카트랜드, 연천나룻배마을, 안산선감어촌체험마을, 농도원목장, 중미산천문대 총 16곳이며, 입장권 수로는 약 7만장에 이른다.

 

소셜커머스 티몬에서 착한여행 캠페인판매가 시작 된 110시부터 구매건수가 꾸준히 올라가기 시작, 오전 1030분부터는 구매건수가 급격히 올라 오전부터 인기 관광지의 매진이 예측됐다.

 

공사는 이러한 조기매진과 소비자들의 추가판매 요청에 따라, 오는 13()부터 총 6곳 관광지를 2차판매하기로 긴급 결정했다. 2차 판매되는 관광지는 서울랜드, 한국민속촌, 원마운트, 신북리조트 스프링폴, 이천스파플러스, 용인짚라인이며, 13일 오전 1030분부터 19일까지 차례로 판매가 시작된다.

 

 

캠페인을 준비 한 공사 코로나19대응TF관계자는 어느 정도 생각은 했지만 이렇게 빨리 매진이 이어질지는 예측하지 못했다, “관광업계를 돕는 취지에 많은 국민들이 화답해 주신걸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착한여행 캠페인은 코로나19로 어려운 관광업계를 위한 경기도형 문화뉴딜의 일환으로, 공사가 상품 정가의 50%, 해당 관광업체가 20%를 부담하여 할인해주는 구조다. 관광업체는 상품 선판매로 당장 수익을 올리고, 소비자는 최대 70% 할인된 금액으로 저렴하게 살 수 있다. 구매자는 합리적 가격의 상품을 구매함으로써 현명한 소비자가 되고, 코로나19로 침체된 관광업계를 돕는 착한 소비자도 되는 셈이다. 구입은 소셜커머스 티몬에서 가능하다.

 

이번 착한여행 캠페인은 최근의 착한소비트렌드, 내년까지의 긴 사용기간, 새로운 곳을 여행할 수 있는 기회제공이라는 측면에서 소비자와 업계의 폭넓은 호응을 얻은 것으로 분석된다.

 

유동규 공사 사장은 이번 캠페인은 관광업계의 숨통을 틔어주고, 소비자들에겐 경기도 구석구석의 숨은 관광지를 알릴 수 있는 기회라며, “여행을 사랑하는 착한 소비자, 현명한 소비자분들께 감사드리며, 추가판매가 관광업계와 소비자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