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2020년 숨겨진 무대 뒤 이야기 <백스테이지 투어>

2월부터 11월까지 총 24회, 공연장 무대 뒤 체험 프로그램 진행

이병석 기자 | 기사입력 2020/01/13 [14:34]

용인문화재단, 2020년 숨겨진 무대 뒤 이야기 <백스테이지 투어>

2월부터 11월까지 총 24회, 공연장 무대 뒤 체험 프로그램 진행

이병석 기자 | 입력 : 2020/01/13 [14:34]

 


경기인터넷신문()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은 무대 체험 프로그램인 2020백스테이지 투어를 오는 25일부터 117일까지 총 24회로 분기별로 진행하며, 128일부터 사전 참가 접수를 받는다. 1회 당 총60명의 참가자를 모집하며, 무대예술에 관심 있는 초등학생부터 성인까지 누구나 신청할 수 있고 참가비는 무료다.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진행되는 백스테이지 투어는 관람객들이 궁금해 하는 무대 뒤를 개방하고 체험하는 프로그램으로, 참여자들은 공연장에서 근무하고 있는 전문가(감독)들과 함께 무대음향, 조명, 기계 등 공연장 내에서 이루어지는 여러 시스템에 대한 설명을 듣고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재단은 시민들에게 보다 수준 높은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2020년도 백스테이지 투어에 간접 직업체험을 추가하고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해 세계적 수준의 첨단 시설을 갖춘 용인포은아트홀 공연장의 무대 뒤를 시민들이 직접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 201912월 공공기관 최초로 교육부가 인정하는 교육기부 체험기관으로 인증을 받은 재단의 백스테이지 투어는 본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들이 무대예술 현장 및 문화예술에 대한 이해의 폭을 넓힐 수 있도록 보다 많은 초 고등학생들에게 단체 관람을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


2020백스테이지 투어의 참가 접수는 128일부터 프로그램 진행 일정에 맞춰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www.yicf.or.kr)를 통해 선착순으로 받을 예정이며, 자세한 접수 과정은 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문의 : 031-260-3344, 3338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문화재단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