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용인문화재단-경수고속도로(주) 안전한국훈련 홍보

관람객 대상 안전 캠페인을 통한 안전한국훈련 관심 독려

이병석 기자 | 기사입력 2019/10/04 [12:27]

(재)용인문화재단-경수고속도로(주) 안전한국훈련 홍보

관람객 대상 안전 캠페인을 통한 안전한국훈련 관심 독려

이병석 기자 | 입력 : 2019/10/04 [12:27]


경기인터넷신문()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은 경수고속도로 주식회사(대표이사 박종혁 / 이하 경수고속도로’)와 함께 지난 103일 용인포은아트홀에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전석 매진을 기록한 오페라 <세빌리아의 이발사>(103) 공연 관람을 위해 공연장을 찾은 관람객을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캠페인은 관람객들의 재난 안전 의식을 높이는 동시에 오페라 공연 관람 이해를 돕기 위한 취지로 공동 기획되었다. 재단과 경수고속도로의 직원들은 공연장을 가득 메운 관람객에게 오페라글라스를 무료로 배포하며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하는 용인서울고속도로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실시를 적극 홍보했다.


용인서울고속도로(용인 기흥구 영덕동~서울 강남구 세곡동)를 관리 운영하는 기업인 경수고속도로는 2017년부터 용인 시민을 위한 문화 나눔 사업 및 교통안전 행사를 꾸준히 진행해오고 있으며, 지난 6월에도 객석 문화 나눔을 위한 후원금 1천만 원과 예술가를 꿈꾸는 저소득층 청소년 지원을 위한 용인청소년예술꿈드림사업에 장학금 5백만 원 등 총 15백만 원을 전달하였다.


경수고속도로 주식회사 박종혁 대표는 용인문화재단과 함께 용인시민들의 문화 활동을 돕는 동시에 교통안전 의식을 높일 수 있는 이러한 행사를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앞으로도 재단과 용인시민의 문화 향유 기회 확대를 위한 다양한 협력 사업을 함께 진행해나가겠다.”고 전했다.


재단은 앞으로도 기업과 협업을 통한 문화예술 사회공헌활동 및 협력사업을 함께 진행해나갈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