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산업로 명동삼거리 차량 부분통제

경기인터넷신문 | 기사입력 2019/08/29 [09:28]

울산시, 산업로 명동삼거리 차량 부분통제

경기인터넷신문 | 입력 : 2019/08/29 [09:28]
    울산광역시

[경기인터넷신문] 남구 산업로 명동삼거리가 오는 31일부터 9월 1일까지 교량 가설공사로 인하여 차량 통행을 부분통제하게 된다.

울산시는 총 882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상개~매암 도로개설공사를 지난 2017년부터 추진해 오고 있다

이번 산업로 명동삼거리의 도로 통제는 신설되는 명동고가교의 교량 거더 설치 때문이다.

31일 토요일은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까지이며, 오전에는 명동삼거리에서 명동마을구간 3개 차로 중 2개 차로가 오후에는 명동마을에서 명동삼거리구간 3개 차로 중 2개 차로가 통제된다.

9월 1일 일요일은 오전 8시부터 오후 2시까지 명동마을에서 명동삼거리구간 3개 차로 중 1개 차로가 통제되며, 통제시간에는 교통요원이 수신호로 차량 통행을 유도하게 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산업로 명동삼거리를 이용하는 차량의 교통 불편을 감안, 전면 통제가 아닌 부분통제를 한다.”면서 “일시적으로 차량정체가 예상되니 운전자들은 변전소사거리나 두왕사거리 등 우회도로 이용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