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추석 명절대비 축산물영업장 위생점검 추진

강원도, 18개 시·군, 명예축산물위생감시원

이현진 | 기사입력 2019/08/23 [11:27]

강원도, 추석 명절대비 축산물영업장 위생점검 추진

강원도, 18개 시·군, 명예축산물위생감시원

이현진 | 입력 : 2019/08/23 [11:27]
    강원도

[경기인터넷신문] 강원도는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대비하여 축산물의 위생·안전성 확보 및 부정·불량 축산물 유통 차단을 위해 도내 축산물영업장에 대해 오는 26일부터 2주간 식육의 위생적 취급기준 준수여부 등 위생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도내 3,495개소 축산물영업장 중 금년 미점검 업소, 행정처분 받은 업소 등 330개소를 대상으로 도, 시·군, 명예축산물위생감시원이 함께 감시활동을 추진한다.

중점 점검사항으로 “ 냉동식육을 해동하여 냉장제품으로 생산·판매 여부, 무허가 업소에서 포장육 재분할·재포장 판매 여부, 포장육 또는 선물세트 상품의 표시기준 준수 여부, 전통시장 내 닭고기 판매업체 부정 유통·취급 여부,성수기 임시 채용 직원 등의 건강진단 실시 여부 등” 이며, 철저히 단속하여 위반사항이 중대하거나 고의적인 불법행위인 경우 영업정지, 영업허가 취소 등 엄중히 관련규정에 따라 처분할 계획했다.

강원도 농정국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도내 축산물의 위생과 안전에 문제가 발생되지 않도록 철저한 위생점검과 관리에 보다 철저를 기하겠다” 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