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북도 해외의료 타겟지역 다변화 박차

관내 병원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진출 추진

이현진 | 기사입력 2019/08/23 [10:02]

충청북도 해외의료 타겟지역 다변화 박차

관내 병원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진출 추진

이현진 | 입력 : 2019/08/23 [10:02]
    충청북도

[경기인터넷신문] 충북도가 해외의료사업 대상국가를 다변화하기 위해 관련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우선 몽골 울란바토르시 보건국 부국장 람자브젠드마를 단장으로 한 방문단 10여명이 8.25일부터 8.30일까지 충청북도를 다녀갈 예정이다.

이번 방문은 해외의료 특화병원 홍보를 위해 실시되는 행사로 울란바토르시 현지의료기관 관계자가 동행한 방문단은 충북대병원과 하나병원을 방문하여 시설견학과 진료참관 등 선진의료기술을 직접 체험한다.

특히, 도는 질병관리본부와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등 견학을 통해 충북이 대한민국보건의료산업의 중심지임을 알릴 계획이다.

또한, 충북도가 해외의료사업 신규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노력하는 베트남에서 8.30.부터 9.3.까지 의료관계자 15명이 충북을 방문한다.

베트남 호치민 CIH 등 7개 병원 전문의료인이 포함된 방문단은 관내 의료기관 4개소를 방문하고 의료기관 견학, 전문분야 간 세미나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베트남 방문단은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경기장을 방문하여 자국 선수의 출전경기를 관람할 계획으로 팸투어의 의미를 더한다.

이와 더불어 충북도는 러시아를 직접 방문하여 관내 의료기관의 해외의료 홍보마케팅사업지원에도 나선다.

8.26.부터 8.30.까지 한국병원 관계자 및 도 해외의료팀장 등 4명은 러시아 블라디보스톡을 방문하여 그간 야쿠츠크 중심으로만 이루어진 러시아 내 해외의료사업 대상지역을 연해주까지 확대하기 위한 기본 네트워크 구축에 나설 계획이다.

블라디보스톡 및 연해주정부 보건국을 방문하여 관내 의료기관 교류사업이 원할히 진행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할 예정이며, 극동연방대학병원 등 현지 종합 병원급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의료인연수, 중증환자송출 등 병원 간 교류사업에 대한 실무협의를 진행한다.

김용호 도 보건정책과장은 “금년도 해외의료사업은 대상지역을 중심국가군과 신규국가군으로 구분하여 추진 중”이라며, “중국 중심의 시장구조를 개선시키고자 사업대상지역 다변화를 적극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